상단여백
HOME 정치
이용수 할머니 2차 기자회견...與 "檢 조사 결과봐야" 野 "與, 대답하라"
박준상 기자 | 승인 2020.05.25 16:10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2차 기자회견'과 관련해 여당은 "검찰 조사 결과를 보겠다"는 입장을, 야당은 윤미향 당선인과 더불어민주당이 답해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미향 당선인에 대해서는 검찰의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만큼, 그 결과를 지켜보고 향후 입장을 결정할 것"이라며 이용수 할머니가 제기한 문제에 대해 정의기억연대가 적극 해소해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번 논란으로 위안부 인권운동의 대의와 역사가 훼손되어서는 안 된다"면서 이용수 할머니가 문제를 제기한 것 자체만으로도 안타까움과 송구스러움을 금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반면, 미래통합당 황규환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의혹이 사실로 드러난다면 할머니의 말씀대로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없도록 벌을 받아야 할 것"이라면서 "이제 윤 당선자와 더불어민주당이 답할 차례"라는 지적을 내놨습니다.

앞서 이용수 할머니는 '2차 기자회견'을 열고 윤미향 당선인을 향해 "사리사욕을 채워서 마음대로 국회의원 비례대표로 나갔다"면서 정의기억연대가 목숨을 걸고 끌려간 위안부 할머니들을 이용해 모금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박준상 기자  tree@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준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