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조계종 23교구 신도회, 경주 동국대 의료진에 ‘한라봉 먹고 힘내세요“
이병철 기자 | 승인 2020.03.20 16:31

제주 조계종 제23교구 신도회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의료 현장의 최일선에서 애쓰고 있는 동국대 경주병원 의료진들에게 자비의 손길을 전했습니다.

23교구 신도회는 오늘 500만원 상당의 한라봉 100박스를 동국대 경주병원 의료진에 발송했습니다.

 한라봉은 대표적인 제주 감귤로 꼽히며 감귤농사를 짓고 있는 이명직 포교사단 제주지역단장이 원가로 보시했습니다.

김문자 23교구 신도회장은 특히 BBSTV를 통해 불교계에서 운영하는 동국대 병원 의료진들이 바이러스와 사투를 벌이는 것을 보고 제주의 특산물인 한라봉을 보내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김문자 신도회장은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의료진들에게 한라봉을 먹고 코로나가 없어질 때까지 수고해 달라는 당부와 함께 “동체대비의 마음이 곧 불자들의 마음”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병철 기자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2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