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추가 의심 1명 ‘음성’
고영진 기자 | 승인 2020.01.29 13:37

제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의심환자 1명이 추가로 나타났지만 ‘음성’으로 판정됐습니다.

제주도는 어제 제주도민인 20대 남성이 발열과 기침 등 의심증상을 신고해 이날 오후 10시쯤 검사를 진행한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와 격리를 해제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 4일부터 15일까지 중국 여행을 다녀왔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원지인 우한시는 방문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제주에서는 지난 27∼28일 20대 중국인 관광객과 제주에 거주하는 50대 중국인 여성 등 2명이 우한폐렴 의심증상을 신고했지만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오늘 0시까지 국내 네 번째 우한폐렴 확진환자 접촉자와 관련해 제주도에 통보된 접촉자는 없다”며 “접촉자 발생시 1대1 담당자를 지정하는 등 정부의 지침에 따라 대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고영진 기자  yasab6@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