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오늘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청문회…여야 입장차
BBS NEWS | 승인 2020.01.07 08:26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가 지난달 31일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마련된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으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웃음을 짓고 있다.

국회 국무총리 인사청문특위는 오늘 정세균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를 열어 후보자의 도덕성과 자질, 업무수행 능력을 검증합니다.

오늘부터 이틀간 진행되는 청문회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정 후보자에 대한 야당의 의혹 제기를 '정치공세'라고 차단하며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의 중심을 책임질 적임자라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보입니다.

자유한국당은 후보자 친형과의 금전 관계 및 증여세 탈루 의혹, 재산 신고 누락 의혹, 2004년 경희대 박사학위 논문 표절 의혹 등을 제기하며 '송곳 검증'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청문회 전부터 정 후보자의 적격성 여부를 놓고 여야가 입장차를 보이고 있어 심사 경과보고서 채택 및 인준 표결 과정에서 진통이 예상됩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