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위, DLF 대책... "은행 고위험 투자상품 PB센터에서만 판매"
이현구 기자 | 승인 2019.12.16 11:04
     
 

은행에서 원금 손실 위험이 큰 금융투자상품은 프라이빗 뱅커 센터, 즉 ‘개인자산 관리구역'에서만 구입이 가능할 전망입니다.

업계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고난도 상품이 아니더라도 원금 비보장형 은행 상품에 대해서는 PB센터에서만 팔 수 있게 하는 방안을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는 대규모 원금 손실을 불러온 파생결합펀드 즉 DLF 사태 해결을 위한 대책으로 은행에서는 적어도 원금은 지킬 수 있을 것이란 고객의 기대를 반영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은행 PB센터에서 판매하는 상품과 원금손실률 기준 등은 현재 금융당국과 은행권이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금융위는 논의가 끝나는 대로 최대한 이른 시일 안에 이를 시행할 계획입니다.

 

이현구 기자  awakefish9@gmai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