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 영하 10도 '강추위'…전국 올겨울 들어 가장 춥다
BBS NEWS | 승인 2019.12.06 07:49

오늘은 전국이 맑은 가운데,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춥겠습니다.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올겨울 들어 가장 낮은 영하 10.2도까지 내려갔고, 찬 바람이 쌩쌩 불면서 파주는 영하 14도, 대관령은 영하 14.5도까지 내려갔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경기도와 강원, 충북과 경북에는 한파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기상청은 "기온이 크게 떨어진 데다 바람도 약간 강해 체감온도가 낮아지는 만큼 건강관리 각별히 유의하라"고 당부했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도 등 전국이 0도에서 7도로 예보됐습니다.

오전까지 서해안과 남해안, 제주도는 강풍이 예상되고, 그 밖의 지역도 곳에 따라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됩니다.

눈이나 비가 내린 지역은 도로가 얼어붙어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안전에 유의해야겠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