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수능일 아침, 기온 영하로 ‘뚝’...서울·경기·강원영서 한파특보
BBS NEWS | 승인 2019.11.13 22:41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13일 서울 용산고등학교에서 재학생 후배들이 하교하는 고3 수험생들을 응원하고 있다.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은 내일은 서울 등 아침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춥겠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오늘보다 4도에서 10도가량 낮아지면서 영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고, 서울과 경기, 강원 영서 지역에는 한파 특보가 발효될 예정입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영하 7도에서 7도, 낮 기온은 3도에서 12도로 예보됐습니다.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5도에서 10도 더 낮아 매우 춥겠습니다.

전국에 대체로 맑은 가운데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가끔 구름 많겠고, 새벽부터 아침 사이 충남 서해안과 전라도는 곳에 따라 비나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충청 내륙과 경북 서부 내륙, 제주도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발이 날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