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 “촛불계엄령 NSC, 황교안이 주재”
BBS NEWS | 승인 2019.10.21 21:00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정국 당시 대통령 권한대행 겸 국무총리였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주재해 탄핵을 요구하는 촛불집회에 대한 군사력 투입을 논의한 정황이 확인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임 소장은 오늘 국회 국방위원회의 종합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기무사 문건 '현 시국 관련 대비계획'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또 “NSC 의장이었던 황교안 권한대행이 NSC를 개최했고, 군사력 투입을 어필하기 위해 작성한 문건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임 소장은 “군의 서울 진입을 위해 계엄군의 이동경로를 자세히 파악한 내용도 있다”며 “성산대교부터 성수대교까지 열 개 다리를 통제한다는 내용도 포함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회의원에 대한 체포를 구체적으로 하기 위한 포고령을 작성해 이것을 어기는 의원들을 조속히 검거해 사법처리 한다는 내용이 나와있다"고도 덧붙였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