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포 요양병원 사상자 또 늘어...사망 2, 부상자 47명
BBS NEWS | 승인 2019.09.24 15:25

경기도 김포의 한 요양병원에서 불이 나 2명이 숨지고 47명이 다쳤습니다.

오늘 오전 9시쯤 불이 난 곳은 김포요양병원으로 입원 환자 132명 가운데 90대 어르신 등 2명이 숨지고 47명은 연기 흡입 등으로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부상자 가운데 중 8명은 중상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나머지 입원 중이던 환자 80여명과 병원 관계자 30명은 화재 후 긴급 대피했습니다.

해당 요양병원은 5층짜리 상가 건물의 3층과 4층을 사용중이었으며 불은 4층 보일러실에서 일어난 것으로 추정됩니다.

사고 현장에서는 오후 1시부터 경찰과 소방 등의 합동 감식이 진행됐으며, 감식팀은 최초 발화점으로 추정된 4층 보일러실 주변을 집중적으로 감식했습니다.

경찰은 조만간 요양병원 관계자들을 불러 화재 당시 스프링클러가 제대로 작동했는지 등 안전 관리 실태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이번 화재는 50여분 만에 진화됐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