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경찰 "양현석 '성매매 알선' 수사 먼저 마무리할 것"
BBS NEWS | 승인 2019.09.02 19:17

경찰이 원정도박·성매매알선 의혹을 받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의 성매매 알선 혐의 수사를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공소시효 때문에 성매매 알선 혐의를 먼저 처리해야 한다"며 "공소시효가 이달 말에서 10월 초쯤 끝난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9월 말~10월 초 내에 송치해야 하는 부분이 있다"며 "강제 수사를 통해 나온 자료와 진술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의견을 내겠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승리와 양 전 대표를 1차 조사했고, 관련 자료 등을 더 분석하고 있다"며 "추가 소환은 분석 결과에 따라 판단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트럼프 2019-09-02 20:04:01

    무죄나 징행유예로 풀러난다에 손목가지를걸지
    협의없음으로 풀러난다 ㅋㅋㅋ 뻔하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