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황교안 "조국 덮기위한 지소미아 파기에 김정은 만세 부른다"
최선호 기자 | 승인 2019.08.23 09:53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 파기에 북한 김정은은 만세를 부르고 중국과 러시아는 축배를 들고 반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황 대표는 오늘 오전 당 긴급안보연석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정말 국익을 생각한다면 지소미아 대신 9.19 남북군사합의를 파기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앞으로 대한민국에 대한 불신은 더욱 커지고, 미국의 외교적 압박 수위도 더 높아질 수밖에 없는데 한미동맹에 영향이 없다는 이 정권의 주장은 국민을 속이려는 거짓말"이라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자해 행위나 다름없는 결정을 내린 이유는 결국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사퇴 요구가 들불처럼 번지자 국민 여론의 악화를 덮기 위해서 파기를 강행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최선호 기자  shchoi2693@gmai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