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日정부, 文 경축사 "긍정적...韓정부가 강제징용 문제 행동 보여야"
BBS NEWS | 승인 2019.08.16 11:52

일본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한국 정부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행동을 보여야 한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요미우리신문은 긍정적인 반응의 예로 이와야 다케시 방위상이 어제 경축사와 관련해 "한 시기의 발언과 비교하면 상당히 온건한 형태"라고 발언한 것을 들었습니다.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는 요미우리에 "일본의 입장은 일관적이고, 강제징용 문제의 국제법 위반 상황을 시정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할 뿐이다. 볼은 한국 측 코트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신문은 일본 정부가 문 대통령이 일본과의 외교적 해결 의욕을 보인 것에 대해 청와대 등이 대응을 진지하게 검토하고 있는지 외교장관 회담을 통해 지켜볼 방침이라고 설명하기도 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한일 정부는 오는 20일과 21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한중일 외교 장관회담에 맞춰 한일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추진 중입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