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故 윤한덕 전 중앙응급의료센터장 국가유공자 지정
양봉모 기자 | 승인 2019.08.13 12:00
고 윤한덕 센터장 영결식

올해 설 연휴에 근무하던 중 순직한 고(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이 국가유공자로 지정됐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13일) 국무회의에서 업무수행 중 심정지로 사망한 윤 전 센터장을 '국가사회발전 특별공로순직자'로 의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윤 센터장은 응급환자가 적시에 적정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응급 의료체계 기틀을 마련하는 등 우리나라 응급의료정책 발전에 헌신적으로 이바지해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윤 센터장은 설 연휴인 .지난 2월 4일 국립중앙의료원 응급의료센터장 사무실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습니다.

윤 센터장은 생전 일주일에 5∼6일을 귀가하지 않은 채 사무실 간이침대에서 쪽잠을 청하며 근무해왔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 센터장은 전남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2002년 보건복지부 서기관을 시작으로 2012년부터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을 역임하면서 응급의료전용헬기(닥터헬기) 도입, 권역외상센터 출범, 국가응급의료진료망(NEDIS), 응급의료기관 평가 제도, 응급의료 재난대응체계 구축 등 국내 응급의료체계 개선에 크게 기여했습니다.

양봉모 기자  yangbbs@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봉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