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딸 KT 부정 채용'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불구속 기소
전경윤 기자 | 승인 2019.07.22 16:14

자신의 딸을 KT에 부정채용시킨 의혹을 받아온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서울남부지검은 오늘 김 의원애 대해 자녀를 부정채용시킨 혐의가 인정된다면서 뇌물수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업무방해 혐의로 구속기소된 이석채 전 KT 회장은 김 의원에게 뇌물을 공여한 혐의로 추가 기소됐습니다.

김 의원의 딸은 지난 2011년 계약직으로 KT에 입사한 뒤 2012년 KT 신입사원 공개채용에서 입사 지원서도 내지 않고 최종 합격해 정규직이 돼 특혜 채용 의혹을 받아왔습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증거도 없이 검찰이 자신을 기소했다며 정치적 의도가 있는 수사라며 강력히 반발하고 있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