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장마전선에 이은 태풍 다나스 북상...피해 대비해야
이병철 기자 | 승인 2019.07.17 14:29
제5호 태풍 ‘다나스’ 진로 방향

장마전선과 태풍 다나스의 북상으로 제주 지방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철저한 대비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제주도 남서쪽해상에서 장마전선에 동반된 비 구름대가 발달하면서 오늘 오후 서귀포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제주 전역으로 확대되겠다고 예보했습니다.

기상청은 오늘부터 내리는 비는 내일까지 50~100mm정도이며, 남서부지역과 산지를 중심으로 시간당 10mm 내외의 다소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기상청은 어제(15일)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발생해 중국 해안을 따라 우리나라 서해로 북상할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제5호 태풍 다나스는 중심기압 996hPa, 중심부근 최대풍속 65km/h의 약한 소형 태풍입니다.

다나스는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경험'을 뜻합니다.

기상청은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내일 오후부터 제주도 남쪽 먼 바다를 시작으로 2~3m의 높은 파도가 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병철 기자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