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성폭행 혐의' 강지환 "피해자들에게 미안"...구속여부 이르면 오늘 밤 결정
유상석 기자 | 승인 2019.07.12 16:17

 

여성 스태프 2명을 각각 성폭행하고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배우 강지환 씨의 구속영장심사가 진행됐습니다.

강 씨는 피해 여성들에게 미안하다고 말했는데요. 구속 여부는 이르면 오늘 밤 결정될 예정입니다.

유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성폭행 혐의 등으로 긴급 체포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 씨가 오늘 오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 즉 영장심사를 받았습니다.

영장심사가 끝난 뒤, 취재진 앞에 선 강 씨는 피해여성들을 언급하며 미안하다고 말했습니다.

인서트 - 강지환

[동생들이 인터넷이나 댓글들을 통해서 크나큰 상처를 받고 있다고 전해들었습니다. 그런 상황을 겪게 해서 오빠로서 너무 미안합니다.]

강 씨는 지난 9일 밤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신의 집에서 촬영을 담당하는 여성 제작진 2명과 함께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는 방에 들어가 1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1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됐습니다.

경찰은 피해여성 가운데 한 명에게서 "강 씨의 범행을 목격했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러나 강 씨는 2차례에 걸쳐 진행된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없다"는 주장을 반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강 씨와 피해자들에 대한 조사 내용을 바탕으로 어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법원은 영장심사를 거쳐 이르면 오늘 밤 늦게 강 씨에 대한 구속 여부를 결정할 전망입니다.

한편 강 씨는 주연을 맡고 있는 한 종합편성채널의 주말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됩니다.

강 씨의 소속사이자 드라마 제작사인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강 씨가 담당하던 역할을 대신 맡을 배우를 섭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BBS 뉴스 유상석입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