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 관악구 ‘온라인 관악청’ 다음 달 개통…천명 이상 참여하면 구청장 답변
배재수 기자 | 승인 2019.06.27 10:27
서울 관악구의 '온라인관악청' 메인 화면. 사진제공=관악구.

서울 관악구에 ‘청와대 국민청원’ 기능을 하는 인터넷 공론의 장이 마련됩니다.

관악구는 오늘, 다음달 1일부터 박준희 구청장과 주민이 온라인으로 직접 소통하는 ‘온라인 관악청’을 개통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관악청은 구민들이 직접 정책 제안과 주민참여예산 결정, 공약사항 감독과 온라인 주민자치회 활동 등을 할 수 있으며, 여기서 제안된 안건 가운데 30일 동안 30명 이상의 공감을 받으면 구가 검토해 토론을 진행하게 됩니다.

또 제안된 안건에 대해 천명 이상의 참여가 이뤄지면 구청장이 직접 답변하고, 온라인 투표도 실시합니다. 

온라인 관악청은 포털사이트에서 검색하거나 관악구청 홈페이지(www.gwanak.go.kr)에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스마트 시대에 구민과 좀 더 적극적으로 소통하고자 온라인 관악청을 만들었다”며 “구민의 작은 목소리도 놓치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