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조경태 "文대통령, 김정은 만나자고 호소하면서 황교안 안 만난다"
김연교 기자 | 승인 2019.06.18 09:31

자유한국당 조경태 의원은 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1대1 영수회담을 재요청한 것과 관련해 "포용과 상생의 정치를 위해서는 누구든지 만나줘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조경태 의원은 오늘 BBS '이상휘의 아침저널'에 출연해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도 만나자고 호소하고 있지 않냐"면서 "적국의 수장도 만나겠다면서 같은 나라 제1야당 대표는 1대1로 못만나겠다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나 세계 정치사에서 제1야당 대표를 이렇게 패싱한 적이 있는지 여당에 되묻고 싶다"고 반문했습니다.

조경태 의원은 또 "여당이 경제청문회를 받아주면 자연스럽게 국회 정상화의 명분이 될 수 있다"며 "여당 대표가 할 만큼 했다고 하는데, 도대체 뭘 할 만큼 했는지 이해가 안되는 대목"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연교 기자  kyk0914@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