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배고픈 北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톤을...한지민-김제동 이어 동참자는?
홍진호 기자 | 승인 2019.06.12 15:58

법륜스님이 이사장으로 있는 국제구호단체 한국제이티에스가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 톤 보내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습니다. 

JTS는 “배우 한지민, 작가 노희경, 방송인 김제동 씨 등이 1만 톤 중 4.5%인 450톤을 구입할 수 있는 성금을 전달해 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평화재단 ‘통일의병’이 2.5%인 250톤을 지원하는 등, 지금까지 최배근 교수와 향일암, JTS와 정토회 회원 등 1만 2천여 명이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난 9일까지 5천톤을 구입할 수 있는 액수가 모금되었다며, 지난달 12일 부처님오신날을 시작으로 이번 달 말일까지 캠페인을 지속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번 캠페인’은 JTS 홈페이지(www.jts.or.kr) 등으로 참여할 수 있습니다. 

홍진호 기자  jino413@dreamwiz.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