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北대사관 습격' 크리스토퍼 안 변호인 "추방시 北보복 위협"
BBS NEWS | 승인 2019.06.08 13:30
스페인 북한대사관 앞의 크리스토퍼 안 추정 인물전직 미국 해병대 출신의 크리스토퍼 안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지난 2월 22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주재 북한대사관 앞에서 감시 카메라에 찍힌 모습들로 미 캘리포니아 연방검찰에서 제공한 것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 습격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미국에서 체포·기소된 한국계 미국인 크리스토퍼 안측이 스페인으로 신병 인도될 경우 북한의 보복 위협을 받을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안의 변호인들은 사건을 담당하는 캘리포니아주 연방법원에 제출한 문서에서 이런 이유를 들어 보석으로 석방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LA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이들은 안이 위험 요소나 도주 우려가 없는 인물이지만, 스페인으로 인도될 경우 "아마 목숨을 위태롭게 할" 북한의 보복 위협에 직면할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안이 북한의 살해 협박을 받는 이유는 2년 전 암살된 김정남의 아들 김한솔을 피신시키는 과정에 연루됐기 때문이라고 변호인단은 설명했습니다.

안의 변호인은 지난 4월에도 도주 우려가 없다며 보석 요청을 했지만, 법원은 "범죄의 심각성과 국제적인 관계"를 고려해야 한다는 이유로 이를 불허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