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文대통령, 모디 총리 재선 축하..."형제같은 사이"
김호준 기자 | 승인 2019.05.24 16:21

문재인 대통령은 "나렌드라 모디 총리를 선택한 인도 국민께 경의를 표한다"며 모디 인도 총리의 재집권 성공을 축하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SNS에 글을 올려 "인도 국민께서 다시 모디 총리님의 손을 들어주셨다"며 "인도 국민은 조화롭고 온화한 리더십으로 인도의 역량을 꽃피울 지도자를 선택했다"고 말했습니다.

모디 총리는 최근 치러진 총선에서 압승해 오는 2024년까지 재집권하게 됐습니다.

문 대통령은 "모디 총리께서는 저와 형제 같은 사이"라며 "작년 국빈방문 일정 내내 동행해주셨고 지하철을 타고 함께 뉴델리의 시민들을 만났다. 올 2월에는 추위가 물러가지 않은 서울에 오셔서 양국 간 우정을 확인하고 2030년까지 연 교역액 500억불을 목표로 삼기로 했다"고 언급했습니다.

또 "아마도 지구상에서 성장 잠재력이 가장 큰 나라가 인도일 것"이라며 "13억 인구에 연 7%가 넘는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우리 위성 '우리별 3호'를 쏘아올려줬고 달 탐사를 계획할 정도로 우주과학에도 뛰어나다"며 "인도와 우정은 우리에게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인도는 모디 총리님과 함께 잘 사는 인도, 아시아의 강국으로 성장해나갈 것"이라며 "모디 총리께서는 평화를 사랑하며 인도의 미래를 위해 확고한 전망을 갖고 계신다"고 말했습니다.

 

김호준 기자  5kjoon@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