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올해 2000년생 청소년 63만 명 ‘성인’…여가부, 오후 5시 ‘성년의 날’ 기념식
배재수 기자 | 승인 2019.05.20 11:22

정부가 ‘성년의 날’을 맞아 올해 만 19살 2000년생 청소년들을 위한 기념행사를 엽니다.

여성가족부는 오늘 오후 5시,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새로운 출발, 희망찬 내일’을 주제로 올해 성인이 되는 청소년 63만여 명을 위한 ‘성년의 날’ 기념식을 개최합니다.

행사에는 일반 청소년과 이주배경 청소년, 학교 밖 청소년 등 올해 성년이 되는 백여 명의 다양한 청소년들이 참석하고, 청소년 소통 멘토 ‘꿈꾸는 지구’의 김수영 대표 특강과 인디밴드 리얼플레이어즈의 축하 공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성인이 되면 독립적 사회인으로 인정받아, 정당 가입이 자유롭고 각종 선거에 참여할 수 있으며, 부모 또는 후견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결혼하고 재산 관리를 할 수 있게 됩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