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靑 "고용, 정책성과로 개선되고 희망적…추경 통과되면 고용 개선 효과"
BBS NEWS | 승인 2019.05.19 15:21

청와대는 고용 상황이  올들어  개선되고 있다며 희망적이라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다만 자영업과 제조업의 취업자 증가 수 감소로 고용 환경을 어렵게 만들고 있다고 진단하면서 이 방면에서 향후 정책 방향을 중점적으로 고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태호 청와대 일자리수석은 브리핑에서 "각종 통계를 종합하면 고용 상황이 지난해보다 개선되고 있고, 어렵기는 하지만 희망적"이라며 "그 배경에는 정책 성과도 있으며, 추경안이 통과되면 고용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취업자 수와 관련해 정 수석은 "지난해 취업자 증가 수는 약 9만 7천명이었는데, 올해 들어 취업자 증가 수는 2월 26만여명, 3월 25만여명, 4월 17만여명"이라며 "지난해와 비교하면 획기적 변화"라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국내 주요 기관들이 올해 예측한 취업자 증가 수는 10만∼15만명이었는데 지금 수치는 그 예측도 뛰어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정태호 수석은 "고용률 면에서도 2018년 하반기 -0.3∼-0.1%였는데, 올해 들어 2월 이후 -0.1%와 1% 사이에 걸쳐있다"며 "고용률 면에서 개선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고용 질 측면에서도 상용직 증가 수가 평균 30만∼40만명 정도 지속하고 있다"며 "고용보험 가입자 수도 매달 50만명 이상으로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태호 청와대 일자리수석이 19일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최근 고용동향과 정책 방향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