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한국남부발전, 안전 최우선 현장경영문화 다짐출자회사와 협력사, ‘안전 최우선 현장경영 정착을 위한 공동협약’ 체결
황민호 기자 | 승인 2019.04.19 09:46

한국남부발전이 안전을 최우선하는 현장경영문화를 다짐했습니다. 

남부발전은 경영워크숍을 어제(18일) 개최하고 출자회사인 대구그린파워와 코스포영남파워, 정비협력사인 원프랜트와 수산인더스트리 등과 함께 ‘안전 최우선 현장경영 정착을 위한 공동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워크숍은 출자회사와 협력사들과 함께 안전을 최우선하는 경영과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다짐했습니다.

남부발전 김병철 사업본부장은 “안전한 노동현장을 조성해 양질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황민호 기자  acemino@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