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남북고위급회담,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 협의...15일 판문점 평화의 집 개최
신두식 기자 | 승인 2018.10.12 15:28

 

남북은 오는 15일 고위급회담을 열어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을 본격 논의합니다.

통일부는 "남과 북은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 협의를 위한 남북고위급회담을 10월 15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개최할 예정"이라고 오늘 밝혔습니다.

정부는 조명균 통일부장관을 수석대표로 하고 해당 의제별로 담당 부처 차관 등을 대표로 하는 대표단을 구성할 예정입니다.

이번 남북고위급회담에서는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을 전반적으로 협의하고, 구체적 이행방안 논의를 위한 분야별 후속회담 일정을 북측과 협의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앞서 우리 정부는 지난 8일 통지문을 통해 12일 남북고위급회담을 개최할 것을 제의했다고 통일부는 전했습니다.

북측은 오늘 통지문을 통해 오는 15일에 회담을 개최할 것을 수정제의했고, 우리 정부가 북측의 제의에 동의하는 내용의 통지문을 오늘 오후 전달하면서 회담 날짜가 확정됐습니다.

 

신두식 기자  shinds@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