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2018 아시안게임
한국 축구, 숙적 일본 꺾고 아시안게임 2연패
전경윤 기자 | 승인 2018.09.01 23:46

우리나라 남자 축구 대표팀이 일본을 꺾고 아시안게임 2회 연속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오늘 저녁 인도네시아 치비농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에서 연장까지 가는 접전 끝에 일본을 2대 1로 눌렀습니다.

대표팀은 전후반 90분 동안 일본의 문전을 쉴새 없이 두드렸지만 골 운이 따르지 않다가 연장 전반 3분 손흥민의 돌파에 이어 이승우가 왼발 슈팅으로 일본의 골문을 열어 제쳤습니다.

연장 전반 11분에는 손흥민이 올린 프리킥을 황희찬이 헤딩으로 두번째 골을 성공시켰습니다.

우리나라는 연장 후반 10분 일본의 우에다 아야세에게 세프피스 상황에서 헤딩골을 내줬지만 더이상 실점하지 않고 금메달을 거머 쥐었습니다.

이로써 한국 축구는 아시안게임 2회 연속이자 역대 최다인 5회 우승에 성공했고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공격수로 거듭난 황의조는 9골로 득점왕에 올랐습니다.

이번 대회에 출전한 주장 손흥민과 황의조, 조현우 등 와일드카드를 포함한 20명의 선수들은 아시안 게임 금메달을 딸 경우 주어지는 병역 면제 혜택도 받게 됐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