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문 대통령, 21일 러시아 국빈방문...靑 "남북러 삼각협력 성과 기대"
박준상 기자 | 승인 2018.06.18 16:55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1일부터 24일까지 2박 4일간 러시아를 국빈방문해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의 실질적 협력증진 방안을 논의합니다.

남관표 청와대 NSC 2차장은 오늘 기자회견을 통해 "문 대통령의 국빈방문은 지난 1999년 김대중 대통령 이후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는 19년 만에 이뤄지는 일"이라면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특히 양국은 실질협력 부문에서 철도와 가스, 전력 등 남북러 삼각협력 사업을 위한 공동연구와 러시아의 기초과학 기술과 우리나라의 응용ICT기술 교류, 의료기술 협력 등에서 성과를 낼 전망입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한반도 비핵화'와 관련해서도 "러시아는 다자적 차원에서 안보를 보장해주는 역할을 하는 데 상당한 의욕을 보이고 있다"면서 "비핵화와 평화정착에 활약이 기대가 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은 방러 기간 동안 치러지는 우리나라 축구대표팀과 멕시코 대표팀의 경기를 직접 관람하고 선수들을 격려할 예정입니다. 

박준상 기자  tr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준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