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인쇄하기
김동연 경제부총리 "고용동향 충격적"
양창욱 | 승인 2018.06.15 12:08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 고용 관련 긴급경제현안간담회를 열고 "5월 고용동향 내용이 충격적"이라면서 "저를 포함한 경제팀 모두가 책임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또 "정부가 그동안 일자리 창출 노력을 기울였지만 크게 나아지지 않고 있다"면서 "생산인구 감소와 주력업종 고용창출력 저하로 일자리 창출이 나아지기 어려운 상황에서 일부 경기요인 겹쳐 일자리에 어려움 겪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특히 "정부가 일자리 창출의 마중물 역할을 하려고 노력을 해왔지만, 기업과 시장의 호응과 노력이 부족해서 일자리 창출이 미흡했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부총리는 "우선 업종·계층·맞춤형 지원을 할 계획"이라면서 "소득분배 악화 문제와 연계해 고령층과 영세 자영업자, 임시일용직, 일부 도소매 숙박업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일자리를 만들어낼 수 있도록 내수 활력 제고 노력을 강화하겠다"면서 "시장에서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필요한 규제 혁신과 재정·세제 지원, 노동시장 구조개선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양창욱  wook1410@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