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日아베 “납치문제 해결위해 북일정상회담 하자”
BBS NEWS | 승인 2018.05.14 20:02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위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타냈습니다.

아베 총리는 오늘 열린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북일 정상회담에 대해 이같은 입장을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달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미북정상회담에서 납치 문제를 거론하기로 했다는 점을 거론하면서도 "최종적으로는 북일이 서로 대화하지 않으면 이 문제는 완전히 해결할 수 없다"며 "일본 독자노력으로 해결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아베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은 물론 문재인 대통령에게도 남북정상회담에서 납치문제를 거론해 달라고 했고, 문 대통령도 문제 제기를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아베 총리는 또 "북핵의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해결을 달성하는 과정에서 납치 문제도 해결돼야 한다"며 "납치문제 해결로 연결되려면 당연히 북일정상회담이 있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도 모든 경로를 통해 일본의 생각을 북한측에 전달하고 있다"며 "평양선언에 따라 납치, 핵·미사일 문제를 포괄적으로 해결하고 양국간 불행한 과거를 청산, 정상화하겠다는 기본 방침에는 변함이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daum.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