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명상, 음악과 사진 등으로 치유하고 전법도 모색
홍진호 기자 | 승인 2018.04.17 07:18

음악과 사진 등으로 일상생활 속에서 명상으로 치유를 하고, 이를 활용한 신행과 전법에 대해 모색해 보는 자리가 마련됩니다.

불광연구원은 오늘 27일 오후 2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국제회의장에서 ‘치유명상을 통한 신행의 확장과 전법’이라는 주제로 제35차 학술연찬회를 개최합니다.

불광연구원은 “전통적 차원의 신행과 불교수행의 범주를 넘어 대중들의 욕구를 담아내기 위해 이번 학술연찬회를 마련했다”고 밝혔습니다.

연찬회는 서재영 불광연구원 책임연구원의 사회로 이주연 중앙승가대 겸임교수가 ‘음악을 통한 명상과 치유’를, 미소선원장 혜림 스님이 ‘트라이앵글 컬러 메디테이션’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또 이영경 경주 동국대 교수가 ‘전통사찰과 경관치유’를, 서영심 동명북명상연구원장이 ‘북을 활용한 명상과 치유’를, 김응철 중앙승가대 교수가 ‘사진을 활용한 명상과 치유’를 각각 발표하고, 토론을 벌일 예정입니다.

홍진호 기자  jino413@dreamwiz.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