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펜스 "미, 북한과 대화 열려있어…핵포기없이 제재해제 없다"
이하정 기자 | 승인 2018.02.15 08:12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정부는 북한과의 대화에 열려있다고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오늘 밝혔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 참석차 방한하고 귀국한 펜스 부통령은 인터넷매체 악시오스와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핵 개발 프로그램을 포기할 때까지 대북제재는 해제되지 않을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대화가 협상과 동일한 의미는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는 대북 대화를 하더라도 협상 조건 등을 정하기 위한 탐색 대화를 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펜스 부통령은 그러면서 대북 외교, 경제적 압박의 강화를 지속할 것이며, 한미일 압박 공조는 빛 샐 틈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실행 가능한 대북 군사옵션이 있지만 북핵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희망한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이하정 기자  hjl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