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2017 국회 국정감사
정우택 "공영홈쇼핑 대표도 내부정보로 시세차익"
장희정 기자 | 승인 2017.10.26 15:37

공영홈쇼핑 직원들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한 주식거래로 시세차익을 취했다는 사실이 밝혀진 가운데, 공영홈쇼핑 대표이사 역시 주식 거래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정우택 의원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지난 7월말 백수오 제품 방송을 앞두고 공영홈쇼핑 대표이사도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내츄럴엔도텍 주식을 배우자 명의로 사들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공영홈쇼핑 윤리경영지침은 협력사의 주식거래를 금지하고 있으나 지켜지지 않고 있었으며, 이번 일과 관련해 중기부는 관련자를 엄정 조치하고 금융감독원에 공영홈쇼핑 조사를 의뢰할 방침입니다.

정 의원은 이번 공영홈쇼핑 사태의 본질은 대표이사가 책임을 회피하고 직원들에게 전가한 비도덕적.비윤리적인 문제라며, 금융당국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주무부처의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이 시급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장희정 기자  queenhg@hanmail.net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