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봉선사 온라인에 나만의 법당 개설.
박용호 | 승인 2004.11.24 18:05

법당에 가지 않더라도
꽃과 향 등을 보시하고, 발원문을 불단에 올리는 등
인터넷을 통한 신행 생활이 가능하게 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대한불교 조계종 25교구 본사인 봉선사는 오늘
인터넷 홈페이지와 사이버 법당 시연회를 갖고
새로운 개념의 신행의 장을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봉선사는 사이버 법당인 ‘나만의 법당’에서
가입자들이 자신만의 법당을 만들어
마우스를 한 번 클릭해 초와 향을 켜고
과일, 꽃 등을 보시 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봉선사는 나만의 법당을 통해
군대나 해외에 있는 가족과 함께
불공을 드릴 수도 있게 됐다며
사이버 법당을 통해 마련된 불사금은
불우이웃돕기와 포교 기금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봉선사는 앞으로
핸드폰 문자 메시지 서비스뿐만 아니라
지인들과의 대화가 가능한 메신저 기능 등을 추가해
남녀노소 모두가 사이버 상에서
함께 신행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박용호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호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