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2016 리우올림픽
올림픽 도로사이클 결승선 주변서 폭탄테러 오인소동
이하정 기자 | 승인 2016.08.07 09:18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도로 사이클의 결승선 인근에서 큰 폭발음이 들려 폭탄 테러로 오인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경찰은 결승선인 코파카바나 구역 컨테이너 위에 버려진 배낭을 발견하고, 배낭에 폭탄이 들었을 가능성에 대비해 폭발물 처리반을 출동시켜 폭발작업을 수행했습니다.

사이클 선수들의 결승선 통과를 기다리던 관중은 그 굉음에 매우 놀랐다고 목격자들은 전했습니다.

하지만 부랑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배낭에는 옷가지와 다른 물건들이 있었을 뿐 폭탄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이클 경기는 그대로 진행됐고, 부상자도 없었습니다.

이하정 기자  hjlee@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