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창경궁 문정전 화재 막은 시민 포상
김봉래 | 승인 2006.05.17 18:57
지난달 26일 창경궁 문정전 화재를 막아낸
관람객들에게 포상금이 주어집니다.

문화재청은 오늘
창경궁 방화 때 초기에 신속히 대응해
화재가 문정전 옆의 명정전으로 번지는 것을 막아낸
관람객 양해룡ㆍ이윤정씨 부부와 이규남씨,
그리고 창경궁 직원 박춘옥ㆍ유동호씨에게
내일 창경궁 문정전 앞에서 포상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시민들에게는
문화재청장의 감사패와 포상금 각 100만원,
창경궁관리소 직원들에게는 공로패와 포상금 30만원이
각각 전달됩니다.*


김봉래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래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