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취재수첩
유상석 기자 | 승인2020.02.06 09:21
  • 킹코마빡 2020-02-14 23:14:06

    조현범이 회사다닐때부터 그럴소지가 다분했다.
    장모가 후원하는 음악회에 아트라스비엑스 회사돈으로 무더기 표를 구매해주기도하고...부사장시절 서승화 부회장이 주관하는 회의에 느즈막히 나타나서는 온갖 건방을 떨며 임원들 및 팀장들 쥐잡듯이 잡아대더니...뒷돈 받아 쳐먹고 있었네...직원들이 그랬다면 당장 짤랐겠지?
    당신도 짤려야할텐데....ㅎㅎ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