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수도권-중부지방 집중호우로 2명 사망 1명 실종...중대본 긴급회의
BBS NEWS | 승인 2020.08.02 13:24

 

행정안전부는 수도권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집중호우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오늘 오전 11시 관계부처·지방자치단체와 함께 대비태세를 살피기 위한 긴급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어제부터 내린 비로 이날 오전 10시 30분까지 2명이 사망하고 충주 소방관 1명이 실종됐으며, 2명이 부상을 입는 인명피해가 보고됐습니다.

강원과 경기 지역에서는 4세대 18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주택 일시침수 3동, 토사유출로 인한 주택 1동 반파, 충북 충주 고속도로 54호선 비탈면 유실, 충북선 등 철로 토사유출 4건 등의 피해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기상상황에 따라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 주민들을 사전에 대피시키고 이재민 발생 시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에 따라 임시주거시설을 운영해 달라고 지시했습니다.

행안부는 앞서 오늘 오전 1시를 기해 풍수해 위기경보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하고 중대본 비상 2단계에 들어갔습니다.

진영 행정부 장관은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침수사고와 119출동 중 사망·실종 등 최근 일어난 안타까운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