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시, 토요일 민주총 집회에 '집회금지 행정명령'
최선호 기자 | 승인 2020.07.02 13:46

서울시가 오는 토요일 여의도공원에서 대규모 집회를 개최하겠다고 예고한 민주노총에 대해 집회를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서울시는 오늘, "그동안 언론브리핑 등을 통해 민주노총에 집회자제를 강력히 촉구했고 집회취소 요청 공문도 발송했지만, 민주노총이 집회강행 의사를 밝힘에 따라 행정명령을 내리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시는 이번 민주노총 집회는 전국에서 조합원 5만명 이상이 인파가 모여 사실상 방역수칙 준수가 어렵고,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조합원이 각 지역으로 돌아가는 과정에서 전국단위 대규모 지역간 확산을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민주노총이 집회를 강행할 경우 시는 경찰과 협력해 철저한 현장 채증을 실시하고 금지조치를 위반한 주최자와 참여자를 고발키로 했습니다.

또 집회 관련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구상권 청구도 병행한다는 방침입니다.

최선호 기자  shchoi2693@gmai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