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BS 인터뷰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박경수의 아침저널 클로징] 홍콩보안법과 영화 '중경삼림' OST '몽중인'
아침저널 | 승인 2020.07.01 11:22

‘박경수의 아침저널’ 마무리할 시간입니다.

3년전이죠. 지난 2017년 7월1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홍콩을 찾았습니다.
중국 국가원수가 홍콩을 방문한건 
당시가 처음이었다고 하는데요.

곳곳에서 반대 시위가 잇따랐지요. 당시 제가 홍콩에 있었거든요. 
홍콩의 미래가 불투명하다는걸 시민들은 알고 있었던 것이죠.  

왕가위 감독의 영화 ‘중경삼림’이 떠오르는 이유입니다.
1990년대 홍콩의 화려한 야경과 
반환을 눈앞에 앞둔 젊은이들의 불안감이 담겨있습니다. 
 
‘중경삼림’의 OST. 왕페이가 부른 ‘몽중인’이
7월 첫날 클로징 곡입니다.
 
박경수였습니다. 저는 내일 아침 7시20분 다시 돌아옵니다.
고맙습니다.

아침저널  BBS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침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