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大관음사 불교대학 강의 시작.. 신입생 2천명 입학
문정용 기자 | 승인 2020.05.27 12:14

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월부터 중단해온 불교대학을 개강했습니다.

大관음사는 지난 18일부터 재학생들의 대면 강의를 시작한데 이어 어제(26일) 저녁 대구 큰절과 전국 도량에서 불교대학 신입생들의 입학식을 겸한 첫 강의를 시작했습니다.

올해 불교대학에는 코로나19 여파에도 불구하고 전국 2천여 명의 불자들이 신입생으로 입학했습니다.

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는 지난 18일부터 재학생들의 대면 강의를 시작한데 이어 어제(26일) 저녁 대구 큰절과 전국 도량에서 불교대학 신입생들의 입학식을 겸한 첫 강의를 시작했다.
大관음사 회주 우학 스님이 직접 신입생들에게 절하는 법을 가르쳐주고 있다.
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 회주 우학 스님

[인서트/우학 스님/한국불교대학 大관음사]

“불교가 배우기도 전에 아주 좋다 아주 좋으니 불교 한 번 믿어봐라 그렇게 말하는 것도 조금 문제가 있어요. 그래서 공부하시면서 스스로 불교 참 좋은 것이네 열심히 해야지.. 이런 마음이 들도록 제가 노력해 보겠습니다.”

강의는 열화상 카메라 설치, 마스크 착용, 개인간 거리 유지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습니다.

한편, 大관음사는 지난 2월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직후 대면 강의를 중단하고 유튜브를 통한 비대면 온라인 강의에 주력해 왔습니다.

문정용 기자  babos1230@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정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