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미얀마 국제불교학교 총장, 한국에 봉축 메시지
전경윤 기자 | 승인 2020.05.25 18:06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미얀마 시따구 국제불교학교 총장 아신 냐니사라 스님이 한국 국민과 불자들에게 축하메시지를 전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한국의 물품 지원에 감사의 뜻도 전달했습니다.

미얀마의 고승으로 꼽히는 아신 냐니시라 스님의 축하 메시지는 지난 6일 주 미얀마 한국 대사관으로 전달된데 이어 다시 우리 외교부로 전달돼 어제 공식 발표됐습니다.

냐니시라 스님은 메시지를 통해 미얀마의 오랜 우방인 대한민국 국민들과 자애와 자비심을 나누고자 한다”면서 “특히 올해는 양국 국교수립 45주년 기념일인 5월16일을 기해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따뜻한 축하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습니다.

스님은 또 “미얀마가 코로나 사태로 힘겨워할 때 한국이 진단키트와 의료물품을 보내줬다며 고마움을 표하고 한국과 미얀마 양국이 자애와 자비의 큰 길을 통해 우호관계를 유지하길 바란다”고 기원했습니다.

아신 냐니시라 스님은 “남한과 북한의 국민들 또한 더 큰 평화와 번영을 위해 자애와 자비의 큰 길을 함께 걷게 되기를 기원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