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코로나19] 정부, 고용-기업 안정 추가 재정지원...기간산업안정기금 40조원+α 조성
박관우 기자 | 승인 2020.04.22 14:35

정부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소상공인과 기업의 고용유지 등을 위해 10조 천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제5차 비상경제회의'를 열고 '일자리 위기 극복을 위한 고용과 기업 안정대책'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먼저, 근로자 생활안정과 긴급 일자리, 실업자 지원 등 4대 분야에 걸쳐 286만명의 고용을 지원하기로 하고, 10조 천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10조 천억원의 재원중 8천억원은 정부 차원에서 기금 변경 등을 통해 즉시 집행하고, 나머지 9조 3천억원은 국회 동의를 얻어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또, 유동성이 부족한 기업을 위해 '75조원 이상(+ α)'의 재정을 추가 지원하고, 항공과 해운 등 기간산업에 대해서는 '40조원 이상(+α )' 의 기금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이어, 항공지상조업과 면세점업 등을 특별고용지원업종으로 확대 지정하고, 20만명 이상의 근로자에 대해 9천억원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휴업수당(평균임금 70%) 등을 지급하기 어려워 고용유지 지원금을 신청하지 못하는 사업장에 대해 '1천억원' 규모의 융자사업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박관우 기자  jw33990@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