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코로나19] 4월 상중순(1~20) 수출 약 30%급감...무역적자 34억 달러 발생석유제품-무선통신기기 가장 큰 감소...승용차-반도체 순
박관우 기자 | 승인 2020.04.21 09:39

 국내 코로나19 사태(1/20)가 3개월째 계속되면서, 이번달 상순과 중순(1~20) 하루 평균 수출액이 지난해 기간보다 17% 가까이 감소했습니다.

관세청이 오늘 발표한 '4월 1일부터 20일까지 수출입현황'을 보면, 수출은 217억 2천 900만달러로 1년 전 보다 약 30(26.9)%(79억9천만달러) 감소했습니다.

다만, 이 기간 조업일수(14.5일)가 지난해(16.5일)보다 2일 적어, 하루평균 수출액 감소율은 16.8%로 나타났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를 보면, 석유제품이 53.5% 가장 크게 감소했고, 자동차부품(-49.8%)과 무선통신기가(-30.7%), 승용차(-28.5%), 반도체(-14.9%) 등의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수출 상대국별로는 베트남이 약 40(-39.5)%로 가장 많이 감소했고, 유럽연합(-32.6%)과 홍콩(-27%), 일본(-20%), 미국(-17.5%), 중국(-17%) 등의 순으로 집계됐습니다. 

올해 들어 20일까지 누적 수출액(1천525억3천600만달러)은 1년 전 같기간보다 6.1%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같은 기간 수입액(251억8천400만달러)도 1년 전 보다 약 20(18.6%, 57억5천만달러) 줄어, 4월 상중순의 무역적자가 약 34억 5천 500만달러 발생했습니다.

수입품목별로는 정보통신기기(6.5%), 승용차(15.8%) 등의 수입액은 늘었지만 원유(-50.1%), 기계류(-11.8%), 석탄(-40.2%) 등은 감소했습니다.

 

박관우 기자  jw33990@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