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임종식 경북교육감, 日 교과서·독도 역사 왜곡 근본적 시정 촉구
김종렬 기자 | 승인 2020.03.27 17:37
   
▲ 임종식 경북교육감이 27일 일본의 교과서 왜곡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사진 왼쪽부터 전진석 부교육감, 임종식 교육감, 김용국 교육국장. 경북교육청 제공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은 오늘(27일)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주장하는 왜곡된 중학교 사회 교과서 검정 결과를 내놓은 일본 문무과학성에 시정을 촉구하는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임 교육감은 “일본 정부가 올바른 역사의식을 배우고 자라나야 할 자국의 청소년들에게 과거 제국주의 침략을 미화하고 전쟁범죄를 축소·은폐한 교과서 채택을 중지하고 책임 있는 국제사회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교육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경북교육청은 일본의 지속적인 역사 왜곡과 독도 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동북아역사재단, 영남대학교독도연구소, 독도재단 등의 유관 기관과 협력해 학생용‘독도교육자료’와 교사용‘독도 교수․학습자료’를 개발·보급하고, 앞으로 각종 연수를 통해 독도 수호 의지와 교수․학습 역량을 높여갈 계획입니다.

임종식 교육감은 “4월 개학과 함께 독도 계기교육을 강화하는 한편 장기적으로는 우리 학생들이 인류 평화와 민주시민의 자질을 갖춰 일본의 억지 주장을 설득력 있게 반박하고 독도가 대한민국 고유의 영토임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는 역량을 키우는 교육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종렬 기자  kjr21c@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