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해인사, 대구·경북·경남에 코로나19 도움의 손길
문정용 기자 | 승인 2020.03.23 16:23

해인총림 해인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자비의 성금과 마스크를 지역 곳곳에 전하고 나섰습니다.

먼저 해인사는 오늘(23일) 가장 많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대구를 찾아 배지숙 시의회 의장에게 성금 천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이어 오는 25일에는 경북도청에 천만 원을 전달하고 경남도청에도 천만 원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사진 좌측부터) 김두섭 대구시의회 사무처장,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 해인총림 해인사 총무국장 진각 스님, 재무국장 응관 스님, 박물관 부관장 응기 스님

[인서트/진각 스님/해인사 총무국장]

“해인사가 행정구역상 경남지역에 속해 있지만 실질적으로 많은 신도분들이 대구·경북지역에 있습니다. (이번에)코로나19 확진자들이 많이 발생해서 해인사에서도 대구·경북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코로나를 극복하는데 정신적인 지원이 될까해서 이렇게 성금을 기탁하게 됐습니다.”

이번 성금은 조계종 공익기부법인 아름다운동행을 통해 각 시·도로 지정 기탁돼 취약계층을 위해 쓰이게 됩니다.

이외에도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경남 합천군민들을 위해 마스크 5000장을 직접 전달할 계획입니다.

 

문정용 기자  babos1230@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정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