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지역과 고통 나누기”...경북도청 전직원 3월 보수 인상분 반납
김종렬 기자 | 승인 2020.03.22 15:02
   
▲ 경북도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외부식당 이용하기 운동을 시행한다.

경북도청 직원들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고통 나누기에 나섰습니다.

경북도와 도청노동조합은 합의를 통해 고통분담 차원에서 전 직원의 3월 보수 인상분 2억3천여만원을 자율적으로 반납키로 했습니다.

이 금액은 도내 취약계층과 소외계층의 생계 지원에 쓰일 예정입니다.

이번 보수 인상분 반납에는 본청과 직속기관, 사업소, 지역본부, 소방본부, 시·군소방서, 도의회 등에 근무하는 7천여명의 직원들이 함께 했습니다.

앞으로 출자출연기관 등으로 확산시킨다는 방침입니다.

또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주 3회 외부식당 이용하기 운동을 시행합니다.

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내 대부분의 식당들이 문을 닫고 있거나 문을 열었으나 손님이 없어 어려움에 처한 지역 음식업 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섭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도에서 배달 편의 시책과 식당 사전위생 점검을 더욱 강화하고, ‘안심하고 외부 식당 음식을 이용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런 내용들을 많이 홍보해 나가겠다”면서 “‘힘내자 대구경북 행복도시락’을 많이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김종렬 기자  kjr21c@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