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하남 불교계, 코로나19 의료진에 자비의 음식 보시...“情 담긴 음식이 용기 북돋아”하남시 불교사암연합불자회, 하남시 보건소에 음식 전달
홍진호 기자 | 승인 2020.03.20 18:11

 

경기도 하남시 불교사암연합불자회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애쓰고 있는 지역 보건소 의료진들에게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을 보시하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불교계의 자비 나눔이 코로나19의 최일선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의료진과 공무원들에게 큰 힘을 불어넣어주고 있습니다.

홍진호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경기도 하남시 불자회와 사암연합회가 코로나19에 맞서 싸우고 있는 하남 보건소에 정성을 가득 담은 음식을 전하자, 관계자들은 뜻밖의 선물에 감격하며, 거듭 감사의 인사를 건넸습니다.

의료진들은 동료 간호사가 코로나19에 걸렸지만 공개된 동선에는 보건소와 집만 나왔다는 이야기를 전하며, 고단한 방역 일상을 공개했습니다.

이 때문에 정이 듬뿍 담긴 음식에는 의료진들을 향한 애틋한 마음이 더해졌습니다. 

[동효 스님/ 하남시불교사암연합회 회장: 우리나라를 비롯해서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데 어째든 우리지역에서라도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어요. 애써 주시고 있는 분들한테 그래서 가장 가깝게 느껴지는 게...]

보건소 등에 전해진 음식은 지역 불자회가 주최하고 사암연합회와 하남 상불사 불자회가 힘을 보태, 사흘 전부터 재료를 구입하고 정성껏 손질하고 다듬었습니다.

사찰음식 조리법에 기반해 면역력에 좋은 가지와 야채를 듬뿍 넣은 '또띠아'와 사과를 직접 졸여 만든 바삭한 '애플파이'는 보는 것만으로 절로 힘이 솟는 것만 같습니다.

[지유 스님/ 사찰음식 전문가: 동효 스님과 하남시장님으로 인해서 제가 사찰음식을 하면서도 이렇게 할 수 있다는 게 너무 너무 행복해요. 해줄 수 있고 할 수 있고 이게 너무 행복한 거 같아요.]

하남 보건소 방문에 앞서 스님과 불자 사부대중들은 김상호 하남시장을 만나, 코로나19 방역활동 등으로 눈꼬뜰새 없이 바쁜 시 관계자들에게도 자비의 음식을 건넸습니다.

김 시장은 27만 하남 시민들을 대표해 감사를 전하며, 따뜻한 마음까지 더해진 음식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 용기를 불어넣을 것이라고 고마워했습니다. 

[김상호/ 하남시장: 우리 불자연합회에서 직접 만드신 음식을 주셔서 27만 하남시민을 대표해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이 소중한 따뜻한 음식이 보건소 직원들과 공직자들에게 큰 용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남시 사부대중들은 보건소에 이어 다음날 지역 6개 파출소에도 음식을 전달했고 이에 앞서 이달 초에는 시에 코로나19 성금 400만원을 기탁했습니다.

[스탠딩] 코로나19 방역활동의 최 일선에서 일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전달된 사찰 음식은 코로나19 극복의 의지를 다지는 지역 사회에 온기를 한가득 불어넣어줬습니다.

하남시청에서 BBS NEWS 홍진호입니다.

(영상취재=최동경)

홍진호 기자  jino413@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