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한국저시력인협회, 코로나19 극복 자비나눔에 동참
권송희 기자 | 승인 2020.03.18 11:34

사단법인 한국저시력인협회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자비나눔에 동참했습니다.

한국저시력인협회와 부설기관인 맑은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어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김연순 사무총장에게 성금 5백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이 성금은 코로나19로 인해 힘겹게 생활하고 있는 대구의 중증장애인에게 지원될 예정입니다.

미영순 한국저시력인협회 대표는 "국가재난의 상황에서 장애가 있는 국민은 바이러스 감염보다 당장의 일상생활이 막막하다"며 "적은 액수지만 정성을 모았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미 대표는 세심한 돌봄이 필요한 국민에게는 적절한 대응 시스템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장애인의 안전과 생활에 대한 범정부적인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권송희 기자  songhee.kwon@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송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1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