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정부 "일본 코로나19 상황 "심각"
BBS NEWS | 승인 2020.02.15 12:20

일본에서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코로나19 환자가 잇따르자 우리 정부가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일본을 오염지역으로 지정할지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으나 '심각한 상황'으로 판단한다는 입장입니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일본에서 감염경로가 매우 불분명한 지역사회 감염으로 추정되는 사례들이 보고돼 심각하게 바라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부본부장은 "아직은 일본 전체에 대한 방역의 조치를 특별히 달리해야 하는 수준인지에 대해 판단하기 어렵다"면서도 "상황을 면밀히 주시해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검토 후 조치를 내리겠다"고 말했다.

현재 일본에서는 홋카이도에서 오키나와에 이르기까지 열도 전역에서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고 있고 폐렴으로 사망한 80대 여성이 사후에 코로나19로 진단받는 사례도 나왔습니다.

이 여성은 중국 등 해외여행 이력이 없어 지역사회 감염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에 따르면 일본에서 확인된 코로나19 환자는 259명입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BS NEWS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