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불교
서울 구룡사, 서초구청에 자비의 쌀 전달...“코로나 19 소외계층 고통 덜어지기를”
홍진호 기자 | 승인 2020.02.14 15:45

통도사 서울 포교당 구룡사가 코로나 19 사태 속에서 더욱 힘들어 하는 지역 소외계층들을 위해 자비나눔을 실천했습니다.

구룡사 주지 각성스님은 어제 조은희 서초구청장에게 정월대보름을 맞아 불자들의 정성으로 마련된 자비의 쌀 5,000kg을 전달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각성스님은 “코로나 19사태가 장기화 될수록 소외계층의 고통 또한 더욱 가중 될 수밖에 없다며 공업중생의 정신으로 쌀을 전달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구룡사는 매년 설날을 앞두고 운조당 홍법 스님의 유지를 계승하기 위해, 홍법문화복지재단의 이름으로 자비의 쌀 모연 행사를 펼치고 있습니다.

서초구청은 구룡사가 전달한 자비의 쌀을 지역 소외계층에 전달하게 됩니다. 

 

홍진호 기자  jino413@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